Home HUMOR / INFO 사유리 “박명수가 ‘어마어마 금액’ 줬다… 손이 떨릴정도..” 방송서 솔직고백

사유리 “박명수가 ‘어마어마 금액’ 줬다… 손이 떨릴정도..” 방송서 솔직고백

7909

방송인 사유리가 개그맨 박명수에게 고마움을 표현했다.

11일 박명수의 유튜브 채널에는 ‘제 여사친을 소개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박명수는 사유리와 함께 쇼핑에 나섰다.

사유리는 “박명수씨는 츤데레”라며 “앞에서는 차가운데 속은 되게 따뜻한 남자”라고 설명해 모두를 궁금하게 했다.

알고보니 사유리는 출산 후 박명수에게 돈봉투를 받았음을 알리며 “출산 후 라디오를 같이 했는데 끝나고 봉투를 주더라. ‘이게 뭐지?’ 했는데, 열어보니 상상 이상의 금액이 들어있어서 깜짝 놀랐다. 손이 떨렸다”고 설명했다.

해당영상

이에 제작진은 “얼마나 주셨냐”라고 궁금해 했고, 사유리는 “말도 못 하게 많이 주셨다. 그 돈으로 보행기도 샀다. 나머지는 아들을 위해 저축을 했다”라고 밝혔다.

또 제작진은 “두 분이 어떻게 친하냐”라고 사유리에게 물었고, 사유리는 “예전에 ‘손바닥TV’를 함께 했었다”라고 친분을 공개했다.

한편 사유리는 지난해 일본의 한 정자은행에서 정자를 기증받은 뒤 시험관 시술을 받아 그해 11월 아들 젠을 출산했다. 사유리와 젠은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