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6월 13, 2021
일요일, 6월 13, 2021

손흥민, 환상적인 리그 17호골..! 이번 골이 소름돋는 진짜이유..(골영상)

Categories

리그 17호골을 터트려 커리어 하이를 작성한 손흥민이 팀 내 세 번째로 높은 평점을 받았다.

토트넘은 8일(한국시각) 영국 리즈 앨런 로드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1-3으로 패배했다.

승점을 쌓지 못한 토트넘(승점 56)은 4위 첼시(승점61)과의 격차를 좁히지 못했다. 챔피언스리그 진출 경쟁에 빨간불이 켜졌다.

지난 사우샘프턴, 셰필드전에서 2경기 연속 득점을 올리며 좋은 흐름을 이어가던 손흥민은 리즈전에 선발 출전해 케인, 베일, 알리와 발을 맞추며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었다.

손흥민은 팀이 리즈의 공세에 밀려 0-1로 뒤지고 있던 전반 25분 동점골을 터트렸다. 역습 상황에서 알리가 짤러준 패스를 받은 후 오른발 슈팅으로 리즈의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 환상적인 골 영상

손흥민은 종전까지 올 시즌 16골에 리그컵(카라바오컵) 1골, 유로파리그 4골 등 공식전 총 21골을 넣어 2016~2017시즌 기록한 한 시즌 최다골 기록과 타이를 이뤘다.

리즈전에서 한 골을 추가하며 시즌 22호 득점으로 커리어 하이를 작성했다.

또한 차범근 전 감독이 1985~1986시즌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작성한 단일 시즌 유럽 5대리그 한국인 최다골 기록인 17골에 타이를 이뤘다.

손흥민은 1-2로 끌려가던 후반전 동점골을 넣기 위해 분투했지만 아쉽게도 득점으로 이어지지 않았다.

후반 10분 역습 상황에서 로 셀소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왼발 슈팅을 때렸지만 공은 옆그물 맞고 아웃됐다.

이어 후반 15분 케인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아크 정면에서 오른발 터닝 슛을 때렸지만 공은 스트라윅에 발 끝에 걸려 크로스바를 넘어갔다.

이 후 토트넘은 동점골을 위해 알리, 베일을 빼고 라멜라, 모우라를 투입했다. 이어 로 셀소를 대신해 은돔벨레가 그라운드를 밟았지만 득점하지 못했고, 후반 39분 로드리고에게 쐐기골을 내주며 1-3으로 패배했다.

경기 종료 후 유럽축구통계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팀 내 세 번째로 높은 평점 7.0점을 부여했다. 가레스 베일이 7.3점을 받아 팀 내 가장 높은 평점을 받았다. 여러차례 선방을 보여줬던 휴고 요리스가 7.1점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