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 6월 14, 2021
월요일, 6월 14, 2021

드디어 터졌다! 손흥민의 벼락같은 올해 첫 골 영상!(현지반응, 무리뉴 반응 포함)

Categories

손흥민 골장면(1:27) , 경기 하이라이트

손흥민 헤딩골 현지 반응, 무리뉴 리액션!

손흥민. (사진=연합뉴스)46일 만의 득점포. 그것도 토트넘 핫스퍼를 구한 짜릿한 결승골이었다. 하지만 손흥민(28)을 향한 평가는 다소 박했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4라운드 노리치 시티와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후반 34분 짜릿한 결승골을 뽑아냈다. 손흥민의 결승골에 힘입어 토트넘의 2대1 승리로 끝났다.

12월8일 번리전 득점 이후 긴 침묵을 깼다. 손흥민 덕분에 토트넘도 프리미어리그 4경기 연속 무승을 끊었다.

하지만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6.6점을 줬다.

손흥민은 스피드를 활용해 부지런히 움직였다. 하지만 드리블 성공이 하나도 없었고, 슈팅도 계속 골문을 외면했다. 슈팅 4개 중 유효슈팅은 결승골 장면 하나가 전부였다.

결승골을 감안하면 평점 6.6점은 다소 낮은 평점이다. 수비진을 제외한 토트넘 미드필더와 공격진 6명(선발 기준) 가운데 가장 낮은 평점이다. 에릭 라멜라와 해리 윙크스(이상 6.7점)보다 평점이 낮았다.

지난 달 번리전에서 75m 슈퍼골을 넣은 뒤 7경기 연속 침묵했던 손흥민은 이날 득점에 성공하며 골 갈증을 해결했다.

오랜 만의 득점에도 평점은 무난했다. 영국통계매체 후스코어드는 경기 후 손흥민에게 평점 6.6점을 부여했다. 토트넘에서 6번째다. 

결승골을 넣었지만, 교체로 나간 라멜라(6.7점)보다 낮다. 

토트넘에선 오리에가 8점으로 가장 높았고, 로 셀소가 7.9점 그리고 알 리가 7.6점으로 뒤를 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