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일, 10월 28, 2020
수요일, 10월 28, 2020

[영상]손흥민, 70m 질주 역대 최고 원더골..무리뉴 극찬!!

Categories

이미지 출처: 연합뉴

세계 최고 무대인 EPL에서 5골, 그리고 축구선수들의 꿈인 유럽챔피언스리그에서 5골. 고작 12월 초로 아직 시즌 절반도 안 지났는데 손흥민은 두자리숫자 득점에 성공했다. 놀랍고도 또 놀라운 벌써 10골째, 그리고 8개의 도움이다. 리그에서는 7개 도움으로 도움 단독 2위가 됐다.

토트넘은 8일(이하 한국시각) 0시 영국 런던의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번리와의 홈경기에서 5-0 대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풀타임을 뛰었다. 조세 무리뉴 감독 부임 후 지난 주중 경기에서 3연승 후 첫 패배를 당한 토트넘은 12위인 번리를 상대로 전반 5분만에 손흥민이 왼발로 밀어준 공을 해리 케인이 놀라운 오른발 중거리포로 선제골을 만들며 경기를 쉽게 갔다. 손흥민의 리그 7호 도움. 전반 9분에는 손흥민의 페널티박스 안에서 왼발 슈팅이 골키퍼 맞고 나온 것을 델리 알리가 헤딩한 것이 뒤로 흐르자 루카스 모우라가 빈골대로 밀어넣으며 시작 후 10분도 되기 전에 2골을 넣은 토트넘이다. 전반 32분에는 토트넘 수비진영에서부터 손흥민이 무려 5명을 따돌리는 질주를 한 이후 골키퍼 일대일 기회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골을 넣었다.

디에고 마라도나를 연상케 하는 원더골로 손흥민은 리그 5호이자 시즌 10호골을 신고했다. 전반전을 3-0으로 앞선채 마친 토트넘은 후반 9분 케인이 페널티박스 안에서 수비 두명을 사이에 두고 때린 오른발 슈팅으로 추가골을 만들었다. 결국 토트넘은 후반 29분 무사 시소코가 케인의 패스를 이어받아 끝내기골을 넣으며 5-0 대승으로 맨유전 패배 후유증을 씻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