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9월 26, 2020
토요일, 9월 26, 2020

“누가 좀 살려줘요” 인기연예인 1위 강다니엘 마저.. [심경고백 전문 공개] 강다니엘 소속사 발표. 우울증, 공황장애 활동중단 (전문)

Categories

소속사 우울증, 공황장애 진단 심경고백(전문)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가수 강다니엘이 악플로 인해 고통스러운 심경을 고백했다.

강다니엘은 지난 3일 자신의 팬카페에 여러 차례 글을 올렸다. 강다니엘의 괴로운 심경이 절절하게 담긴 글은 팬들의 가슴을 아리게 했다.

강다니엘은 “너무 힘들다. 진짜 너무 힘들어요. 어떻게 이렇게 힘들 수가 있을지, 정말 저 너무 힘들어요. 누가 좀 살려줬으면 좋겠어요”라고 적었다.

이어진 글에서는 “워너원 콘서트 끝나고 무릎 꿇은 사진이, 내 감정들이 조롱거리가 되는 게, 내가 하는 모든 행동들을 다 필터링한 다음 무조건 안 좋은 쪽으로 끌고 가는게, 내가 사랑하는 음악들이 무대들이 쓰레기 취급받는 게, 내가 아끼는 팬들이 조롱당하는 게, 내 가족들이 나 대신 욕을 먹는게, 언제부터 날 좋아한다고 하면 그게 죄가 되는게, 정말 그냥 너무 힘들어요. 내가 나라서 너무 힘들어요”라고 토로했다.

강다니엘은 또다른 글에서 “매일매일 어떻게 제가 욕먹는지, 어떤 용어로, 어떤 혐오스러운 말들로 욕을 먹는지, 왜곡된 소문들로 내 인생에 대해서 어떤 평을 내리는지, 내가 어떻게 살아왔는지, 정말 저 너무 많이 참아왔어요 정말. 너무 힘이 들어요 이젠”이라고 덧붙였다.

강다니엘은 이날 새벽 3시 43분쯤 “이제 저때문에 힘들지 않았으면 좋겠어요”라는 글로 팬심을 어루만졌다.

이미지 원본보기

강다니엘은 2017년 8월 그룹 워너원으로 데뷔한 이래 어느덧 데뷔 3년차에 접어들었다. ‘프로듀스101 시즌2’에 이은 워너원 활동으로 강다니엘은 막강한 팬덤을 얻었지만, 그에 못지 않은 악플들이 그를 괴롭혔다. 지난 7월 데뷔 앨범 ‘컬러 온 미’는 초동(발매 첫주) 판매량만 46만장이라는 기록을 세웠지만, 트와이스 지효와의 열애 사실이 공개돼 논란이 되기도 했다.

강다니엘은 3일 방송된 SBS MTV ‘더쇼’에서 신곡 ‘터칭(Touchin)’으로 1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강다니엘이 음원 음반 점수에서 4000점을 받으며 종합 1위를 차지한 점에 대해 AOA와 아스트로 팬들은 이의를 제기하고 있다. 강다니엘의 새 앨범 ‘터칭’은 디지털 싱글이라 음반 점수가 없고, 음원 차트 순위가 AOA보다 낮다는 이유다.

이날 강다니엘은 1위 수상 직후 “노력하는 아티스트가 되겠다”는 소감을 전한데 이어 공식 SNS에 “강다니엘의 오늘 하루가 행복으로 물들었습니다. 고마워요 다니티”라며 더쇼 1위 트로피와 함께 감사를 전했다.

▶강다니엘 심경고백 전문

계속 참아왔는데 정말 너무 힘들어요.

너무 힘들다. 진짜 너무 힘들어요. 어떻게 이렇게 힘들 수가 있을지, 정말 저 너무 힘들어요. 누가 좀 살려줬으면 좋겠어요.

워너원 콘서트 끝나고 무릎 꿇은 사진이, 내 감정들이 조롱거리가 되는 게, 내가 하는 모든 행동들을 다 필터링한 다음 무조건 안 좋은 쪽으로 끌고 가는게, 내가 사랑하는 음악들이 무대들이 쓰레기 취급받는 게, 내가 아끼는 팬들이 조롱당하는 게, 내 가족들이 나 대신 욕을 먹는게, 언제부터 날 좋아한다고 하면 그게 죄가 되는게, 정말 그냥 너무 힘들어요. 내가 나라서 너무 힘들어요.

그룹 활동할 때부터 모든 억울한 일에도 어떠한 루머들에도 참고 견디고, 이번 년도에도 심지어 일주일 전에도 계속 또 참고 견뎠는데 저 진짜 너무 힘들어요. 진짜 너무 힘들어.

매일매일 어떻게 제가 욕먹는지, 어떤 용어로, 어떤 혐오스러운 말들로 욕을 먹는지, 왜곡된 소문들로 내 인생에 대해서 어떤 평을 내리는지, 내가 어떻게 살아왔는지, 정말 저 너무 많이 참아왔어요 정말. 너무 힘이 들어요 이젠.

이제 저때문에 힘들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김영록 기자 [email protec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