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2월 29, 2020
토요일, 2월 29, 2020

유재석, ”구하라, 설리가 많이 생각난다”..많은 사람을 울린 SBS 연예대상 ‘대상’수상소감 화제영상.AVI

Categories

방송인 유재석이 2019 SBS 연예대상 ‘대상’을 거머쥐었다.

그는 수상소감 도중 하늘로 떠나간 구하라, 설리를 추모하여 화제가 됐다.

SBS 연예대상

지난 28일 방송된 ‘2019 SBS 연예대상’에서 유재석은 SBS ‘런닝맨’으로 대상을 수상했다.

그는 후보에 올랐던 쟁쟁한 후보 연예인들과 일일이 악수와 포옹을 나누며 많은 축하와 환호를 받았다.

이후 수상대에 올라 수상소감을 전했다.

런닝맨 10주년을 축하하며 동료 연예인들과 함께 수상의 기쁨을 나누거나 가족, 제작진들에게 감사 인사를 건넸다.

그러던 중 그는 ‘런닝맨’에 출연했던 고 구하라와 설리에 대해 조심스럽게 언급했다.그는 ‘더불어 이 자리에 와보니까 많이 하고 싶은 이야기는 있지만”이라며 운을 뗐다.

유재석의 수상소감 영상

유재석의 수상소감 영상

이미지 크게 보기

이어 “런닝맨에 출연하셨던 게스트 분들 가운데 올해 안타깝게 하늘나라로 떠난 구하라 씨와 설리 씨가 생각이 많이 납니다. 두 분도 하늘나라에서 편안하게 두 분이 하고 싶으신 것 마음껏 하면서 그렇게 계셨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두 분께도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겠습니다”라는 말을 덧붙였다.

유재석은 “요즘에는 평범하고 편안한 하루 일과와 일상이 감사하다는 생각을 많이 한다”며 “소중한 일상ㅇ르 보내게 해준 많은 분들의 땀과 노력으로 저의 하루, 일주일, 1년이 만들어졌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이날 그는 런닝맨과 같은 버라이어티 예능에 대한 소신을 전했다.


그는 “버라이어티가 길을 잃어가는 것이 사실이다, 내년 10주년을 맞이한다. 어떤 변하된 모습을 보여줄지 숙제가 있는 것도 사실이다. 노력하겠다”라며 제작진과 멤버들에게 고마움을 표하며 10주년에 대한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2019 SBS 연예대상에서 ‘런닝맨’은 6관왕에 올랐다.

유재석의 ‘대상’, 김종국 ‘최우수상’, 양세찬 ‘우수상’, 이광수 ‘SNS 스타상’, 하하 SBS 엔터테이너상’, 그리고 런닝맨은 ‘글로벌 프로그램상’을 수상했다.